OFF
뉴스홈 > 인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양운석 양양군이장협의회장 국민포장 수상
지방자치·균형발전 공로…윤석열 대통령 수여 / 전진1리 등 낙후마을 선진화·지역 발전 주도
등록날짜 [ 2023년11월06일 10시45분 ]


양운석 양양군이장협의회장이 지방자치 활성화에 노력해온 공로로 윤석열 대통령으로부터 국민포장을 받았다. 
양 회장은 2023지방자치 및 균형발전의 날을 맞아 지난 2일 오전 11시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3지방시대 엑스포’ 기념식에서 지방자치와 균형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국민포장을 수상했다.
고향인 강현면 전진리에서 다년간 마을 이장을 맡아 봉사해온 경험을 살려 현재 전국이통장연합중앙회 강원특별자치도지부 양양군지회장을 맡고 있는 그는 이장들의 교류·화합 강화와 선진마을 벤치마킹 및 특색 있는 사업 추진을 통해 지역 경쟁력 강화에 헌신하고 있다. 
특히, 행정안전부의 2023년도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신규사업지에 전진1리가 최종 선정될 수 있도록 주도해 새로운 탈바꿈을 시도하고 있다. 이를 통해 양 회장은 194세대 325명의 전진1리 주민들을 규합, 수십 년 동안 못 하나도 박지 못해 노후화한 지붕을 개량하고 무너질 듯 불안한 마을 담장과 안길 등을 보수해 감성이 넘치는 마을로 탈바꿈시켜 나가고 있다. 
무엇보다 양양군이 추진하는 낙산지구의 대형개발사업에 발맞춰 식당과 카페 등 관광객들이 체류하면서 즐길 수 있는 생활 속 인프라를 지역 특성에 부합하도록 준비하는 등 낙후지역의 새로운 전환점 마련에 힘을 쏟고 있다. 
“너무 과한 상을 받아 몸 둘 바를 모르겠습니다. 그동안의 성과는 우리 양양군민들의 성원에 힘입어 이뤄낼 수 있었습니다. 수도권 시대를 맞은 양양군이 도심 확장사업과 관광인프라 확충을 통해 124개 마을이 균형발전을 이뤄내는 동시에 지역주민과 마을이 소득증대를 이루도록 모든 열정을 쏟겠습니다.”
새한미디어 부장(1급)으로 퇴임한 후 고향에 돌아와 주민들과 함께 전진리를 참여형 마을발전 모델로 탈바꿈시킨 양운석 회장은 초심으로 돌아가 다시 주민들 속에서 새로운 변화와 희망을 심어 나가고 있다. 
김주현 기자 joo69523@hanmail.net

 

[ⓒ 설악신문(www.soraknews.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김주현 (joo69523@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좋아요 0 싫어요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지역민과 함께 성장하는 기업이 되고 싶어요” (2023-11-13 14:03:19)
출소 앞둔 수형자들에게 가훈 써줘 (2023-11-06 10:41:59)
설악산 오색케이블카 41년 만에 ...
속초~러시아 북방항로 뱃길 열렸...
지방교부세 대폭 줄어 내년 예산...
양양군의회 행정사무감사 진행
속초시의회 28일 2차 정례회 개...
강원자치도시장군수협의회 주요 ...
1
불편함 감수하면서도 ‘교복 착용 지지(57.7%)’
1968년, 문교부가‘ 학생의 학생 다움’을 강조하며...
2
고성군 사격팀 새해 전력 보강
3
속초~러시아 북방항로 뱃길 열렸다…“시베...
4
기고 / 긍정의 힘
5
생각하기 / 동창회와 동문회의 차이와 구...